본문 바로가기

Previous/소경

나의 처녀작

 

 

  처음이라는 것 하나만으로도 충분히 가치가 있는 것들이 있다. 이번에 포스팅 한 사진은 내가 처음으로 DSLR로 찍어서 RAW 파일 보정까지 한 첫번째 사진이다. 그 전에도 60D로 몇 장 찍긴 하였지만 JPG로 찍었고 그나마 가지고 있지 않다. 내 사진인생의 첫작품인 만큼, 비록 객관적으로는 형편없는 사진이라고 해도, 나에게는 큰 의미가 깃든 사진임에는 틀림이 없다. 

 

'Previous > 소경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자만마을  (4) 2014.04.23
Recently, I am...  (0) 2014.04.21
나의 처녀작  (2) 2014.04.20
일터의 봄  (0) 2014.04.20
흔적이 만들어 놓은 허상  (2) 2014.04.17
등교길  (0) 2014.04.15